경주시, 지능형교통시스템(ITS)으로 교통흐름 극대화
경주시, 지능형교통시스템(ITS)으로 교통흐름 극대화
  • 강경호 기자
  • 승인 2021.04.19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석계교네거리 영상분석 화면
석계교네거리 영상분석 화면

[중앙뉴스 강경호 기자] 경주시가 경주경찰서와 협업으로 지능형교통시스템(ITS)을 활용한 실시간 신호제어 시스템을 구축하고 19일부터 시험운영에 들어갔다.

이 시스템은 AI 기반의 스마트 교통 관제시스템을 통해 교차로 교통량을 실시간 분석해 교통신호에 직접 반영하는 제어시스템이다.

2019년 하반기부터 기획된 이 시스템은 현재 시험운영중인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과 더불어 4차 산업혁명 신기술로 평가받고 있다. 

한 달간의 검증기간을 거쳐 전국 최초로 정식 운영될 예정이다.

운영구간은 산발적 교통 혼잡 구간인 △석계교네거리 △양남면주민센터네거리 △대본삼거리 등 3개 구간이며, 특히 △양남면주민센터네거리 △진리마을입구삼거리 간에 적용되는 신호연동구간 시험은 전국 최초 시행이다.

시험운영기간 보완점을 개선한 후 정식운영에 들어간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지난 2019년부터 지능형교통시스템(ITS) 구축사업을 지속적으로 수행해 이번에 실시간 신호제어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게 됐다”며,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과 실시간 신호제어 시스템 등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지능형 교통시스템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보다 편리하고 안전한 도로교통환경을 조성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