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금강송에코리움 웰니스 관광지 선정
울진군, 금강송에코리움 웰니스 관광지 선정
  • 강경호 기자
  • 승인 2021.04.29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진군 금강송에코리움 웰니스 전경 사진
울진군 금강송에코리움  사진

[중앙뉴스 강경호 기자]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금강송면 소광리 금강송에코리움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하는 ‘2021 웰니스 관광지’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웰니스 관광지는 한방, 힐링·명상, 뷰티·스파, 자연·숲치유 등의 테마로 문체부와 한국관광공사가 2017년부터 선정하고 있으며, 2021년에는 금강송에코리움을 비롯해 전국에 7개 곳이 선정됐다. 

금강송에코리움은 국내 최대 금강송 군락지에 위치해 숲을 통한 쉼과 치유를 선사하는 체류형 산림휴양시설로, 금강송테마전시관, 금강송치유센터, 수련동, 황토찜질방, 스파, 유르트, 금강송숲길탐방로 등의 시설과 숲 치유, 요가·명상, 울진의 자연을 담은 저염 건강식 체험, 테라피 프로그램 등을 제공하고 있다. 

단순한 숙박시설이 아닌 금강소나무숲의 환경 그 자체를 오롯이 느끼고 싶은 사람들의 쉼과 회복을 위한 공간으로 웰니스 관광지에 최적화 돼 있다.  

또한, 인근에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한국인이 꼭 가봐야 할 한국관광 100선에 이름을 올린 울진금강소나무숲길이 위치하고 있어 숲길 트레킹으로 힐링을 하고, 숲을 통해 여유와 쉼을 가질 수 있다.  

금강소나무숲길은 북면 두천리에서 금강송면 소광리 일원에 위치해 현재 7구간으로 대한민국 최대의 금강송군락지와 산양서식지, 오백년소나무, 대왕송, 보부상들이 걸었던 십이령옛길을 걸어가는 탐방로로, 금강송에코리움에서는 프로그램 참여자들을 위해 숲길 7구간 중 하나인 가족탐방로 예약을 돕고 있다. 

전찬걸 울진군수는 “금강송에코리움이 웰니스관광지에 선정돼 미세먼지가 가장 적고 공기 좋은 청정 울진의 이미지가 한층 제고됐으며, 코로나19 시대에 울진이 힐링‧치유의 도시로 거듭나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