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이앤씨, 국내 최대 규모 ‘철도 아치교 건설’ 완료…서해선 복선전철 5공구 
DL이앤씨, 국내 최대 규모 ‘철도 아치교 건설’ 완료…서해선 복선전철 5공구 
  • 김상미 기자
  • 승인 2021.07.20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L이앤씨가 시공한 서해선 홍성-송산 복선전철 5공구의 아치교 (사진=DL이앤씨)
DL이앤씨가 시공한 서해선 홍성-송산 복선전철 5공구의 아치교 (사진=DL이앤씨)

[중앙뉴스=김상미 기자] DL이앤씨가 국내 최대규모의 철도 아치교 건설을 완료했다. 이와 관련 DL이앤씨는 서해선 복선전철 사업의 핵심 공정으로 평가받는 국내 최대 규모의 ‘철도 아치교 건설’을 완료했다고 20일 밝혔다.

DL이앤씨에 따르면, 교량은 경기 평택시 현덕면과 충남 아산시 영인면을 가로지르는 안성천 위에 건설됐다. 지난 2월부터 130일 동안 육상에서 제작된 아치는 지난 16일 바지선에 옮겨졌다.

선적 후 총 11시간30분의 작업시간을 거쳐 안성천 수면으로부터 23m 높이에 있는 교각에 안전하게 설치됐다. 이번 설치 작업으로 DL이앤씨가 건설 중인 서해선(홍성~송산) 복선전철 제 5공구 전 구간이 연결됐다.

아치교량은 총 5개의 아치 구조물로 구성된다. 가장 큰 아치 양쪽으로 1681t의 아치 2개와 1255t의 아치 2개가 연결됐다. 한강에 설치된 서강대교 아치교와 비슷한 규모다.

DL이앤씨 관계자는 “철도교량 시공에 국내 최초로 대선식 일괄 가설 공법을 활용했다”며 “이 공법은 교량 위 구조물을 육상에서 미리 조립한 후 바지선을 이용해 시공 위치로 옮겨와 교각 위에 설치하는 방법”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서해선(홍성~송산) 복선전철 사업은 국가철도공단에서 총 10개의 공구로 나눠 발주했다. DL이앤씨는 아산에서 평택까지 연결하는 5공구 사업을 담당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