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친박·바른정당 탈당 의원 용서하자”
홍준표, “친박·바른정당 탈당 의원 용서하자”
  • 최지영 기자
  • 승인 2017.05.04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 지도부에 요청할 것”

 [중앙뉴스=최지영 기자]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가 당원권 정지당한 친박계 의원들과 최근 탈당한 바른정당 의원들을 용서하자고 주장했다.

 

▲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     © 연합뉴스

 

4일 홍 후보는 경상북도 안동시 유세에서 "모두 용서하고 하나가 돼서 대선을 치러야 한다"며 "이제 친박(친박근혜)들 당원권 정지하고 그런 것을 다 용서하자"고 말했다.

 

그러면서 홍 후보는 "바른정당에서 오려고 하는 사람들도 다 용서하자. 복당시키는 게 맞다"고 강조했다.

 

이어 홍 후보는 "친박 국정농단 문제가 있었던 분들, 이정현·정갑윤 의원과 서청원·최경환·윤상현 의원도 다 용서하는 게 맞다"면서 "당 지도부에 요청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홍 후보는 "사무총장은 당에 요청해서 오늘이라도 비상대책위원회의를 열어 이 절차를 모두 정리하도록 부탁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