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충효동 인재양성을 위한 인재개발원 개원식
경주시, 충효동 인재양성을 위한 인재개발원 개원식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7.07.20 0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고수준의 기술력과 전문성을 갖춘 원자력 전문업체의 인재개발원
▲ 충효동 인재양성을 위한 인재개발원 개원식     © 박미화 기자

 

[중앙뉴스=박미화기자] 경주시(시장 최양식)에서는 19일 경주시 충효동 일원에서 수산그룹의 글로벌 인재양성을 위한 인재개발원 개원식을 개최했다.

 

수산그룹은 한수원 연관기업으로서 매출액이 3,387억에 달하고 종업원 2,000여명이 종사하는 서울시 강남구에 본사를 둔 기업이며, 주요사업으로는 플랜트 건설, 원전·화력 계측제어설비 정비 등이 있고, 이번에 경주시 충효6길 11-10 주소(구 서라벌대학 기숙사)에 인재개발원을 개원하게 됐다.

 

이날 인재개발원 개원식에는 정석현 수산그룹 회장을 비롯한 정세균 국회의장, 최양식 경주시장, 우병윤 경제부지사, 박승직 경주시의회의장, 수산그룹 임직원 및 내외빈 100여명이 참석하여 수산인재개발원의 경주시 개원과 새로운 시작을 축하했다.

 

새롭게 문을 연 수산인재개발원은 대지면적 7,649m2, 건물 2,476m2 규모로 지하1층, 지상3층으로 이뤄졌으며, 1층은 연수원과 수련시설로서 보다 넓고 쾌적한 장소에서 많은 임직원들이 교육과 동시에 레크레이션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했고, 2층과 3층에는 숙박시설을 구비하여 보다 효과적으로 이론과 실습 교육을 병행 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수산그룹은 국가직무능력표준(NSC)를 기반으로 한 교육과정 도입을 통해 우수한 정비교육으로 고객사에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환경을 갖춤과 동시에, 이를 통해 협력사와의 동반성장을 물론 국가 인적자원 개발사업에도 적극 참여함으로써 원자력 플랜트 및 정비산업의 체계적인 인적자원 개발에도 기여하게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최양식시장은 환영사를 통해 “국내 최고수준의 기술력과 전문성을 갖춘 원자력 전문업체의 인재개발원이 경주에 오게 되어 매우 기쁘고 감사한 일”이라고 하며, “일자리가 있고, 기업하기 좋은 경제도시를 만드는 일은 우리 시의 최우선 과제이며, 이를 위해 기업과 경주시가 상생의 협력관계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