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국감] 국회, 13개 상임위 국감..오늘의 국감 이슈는?
[2017 국감] 국회, 13개 상임위 국감..오늘의 국감 이슈는?
  • 윤장섭 기자
  • 승인 2017.10.19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랜드 직원 채용비리 의혹, 정유라 '특혜 지원' 논란

  

▲ 국정감사 8일째를 맞고있는 국회는 오늘(19일) 13개 상임위원회에서 피감기관을 상대로 국정감사를 진행한다. 사진=연합    © 중앙뉴스

 

/중앙뉴스/윤장섭/국정감사 8일째를 맞고있는 국회는 오늘(19일) 기획재정위원회, 국방위원회 등 13개 상임위원회에서 피감기관을 상대로 국정감사를 진행한다.

 

기획재정부를 상대로 한 기재위 국감에선 여야가 문재인 정부의 소득주도 성장, 공무원 증원 등의 정책을 두고 공방을 펼칠 것으로 보인다.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은 문재인 정부의 소득주도 성장이 경제의 발목을 잡고 있다는 점을 집중적으로 추궁할 것으로 보이며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문재인 정부가 펼치는 일자리·사람 중심 경제정책의 장점을 부각시키는 등 적극적인 방어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는 대한체육회, 한국콘텐츠진흥원 등 36개 기관을 상대로 국감을 한다. 박근혜 정권의 비선 실세였던 최순실의 딸 정유라의 '특혜 지원' 논란이 국감 테이블에 오를 전망이다.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에선 강원랜드 직원 채용비리 의혹을 두고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의 집중공세가 예상된다. 청탁자 명단에 자유한국당 전·현직 의원들의 이름이 다수 올라와 있기 때문이다.

 

법제사법위원회는 감사원을, 정무위원회는 공정거래위원회·한국소비자원·한국공정거래조정원을 상대로 각각 국감을 진행한다. 또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외교통일위원회, 행정안전위원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보건복지위원회, 환경노동위원회, 국토교통위원회도 각각의 피감기관들을 상대로 국감을 한다.

 

육군본부·해군본부 등의 국방위원회 국감에선 전시작전통제권(전작권) 전환 추진, 핵잠수함 도입 등의 문제를 두고 여야가 치열한 공방을 벌일 것으로 보인다.


/중앙뉴스/news@eja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