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오 국회의장, "개헌 논의 공식 제안"
김형오 국회의장, "개헌 논의 공식 제안"
  • 이진화 기자
  • 승인 2009.07.17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형오 의장은 17일 제헌절 61주년 경축사에서 선진국 진입을 위해 국가의 체계를 다시 짜야한다며 헌법 개정에 대한 논의와 공론화를 정식으로 제안했다.

김 의장은 헌법 개정을 위한 국회 개헌특위를 가급적 빨리 구성해 이번 정기국회에서 본격적인 논의를 시작해 주기 바란다며 말했다.

김 의장은 개헌 시기의 최적기는 18대 국회 전반기이며 내년 6월 지방선거 이전에 새로운 헌법안이 국회 의결과 국민투표까지 마무리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개헌 방향으로는 새로운 국가 비전을 제시하는 선진헌법, 견제와 균형에 충실한 분권헌법, 그리고 국민을 위한 국민통합 헌법을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 이번 개헌 작업은 권력의 개입 없이 국회에서 준비하고 국회가 중심이 되는 상향식 논의이며 순수한 열정과 지혜를 발휘하여 2010년의 개헌은 반드시 달성하자고 강조했다.


원본 기사 보기:e조은뉴스경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