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3대가 함께한 할매‧할배와 손자들의 행복한 추억 만들기
김천시, 3대가 함께한 할매‧할배와 손자들의 행복한 추억 만들기
  • 정태하 기자
  • 승인 2018.10.01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시 3대가 함께한 특별한 가족체험(사진=김천시제공)
김천시 3대가 함께한 특별한 가족체험(사진=김천시 제공)

[중앙뉴스=정태하 기자] 김천시(시장 김충섭)에서는 「할매‧할배의 날」 특화사업의 일환으로 매월 마지막 토요일을 3대가 함께 할 수 있는 할매‧할배의 날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 9월 29일(토)에는 할매‧할배와 손자 80명이 손을 맞잡고 설레이는 마음으로 김천을 떠나 대구시 소재 이월드에 도착하여 가족별로 자유로운 시간을 가지며 행복한 추억을 만들었다.

이월드는 살아있는 자연의 세계를 직접 체험 할 수 있는 가족형 동물체험으로 참석자들은 동물들을 만져보고, 먹이도 주면서 자연스럽게 소통의 장을 마련하였다.

또한 , 놀이기구 타기와, 칙칙폭폭 마법의 성 체험, , 100m의 굴곡진 레일 주행등 자유롭고도 즐거운 시간을 가지며 할매‧할배와 손자들은 진한 가족애를 느낄 수 있었다.

참석자들은 가족의 행복한 모습을 카메라에 담는 등 이번행사를 통해 서로의 마음을 이해하고 사랑을 확인하는 계기를 가졌다.
 
이번행사에 참여한 이00은 ‘이월드에는 처음 왔는데 자녀, 손주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더 즐겁고 좋았다’고 말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할매‧할배의 날에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여 가족애를 나누고 세대간 의사소통 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