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민사회공동대책위, 시내버스 부실관리 의혹 감사원 국민감사청구인 서명지 접수
경주시민사회공동대책위, 시내버스 부실관리 의혹 감사원 국민감사청구인 서명지 접수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8.12.20 0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경주시 버스보조금 부당지원 의혹규명을 위한 경주시민사회공동대책위원회는 19일 시내버스 부실관리 의혹에 대해 감사원 국민감사청구인 1825명의 서명지 접수를 완료했다.

(사진=경주시민사회공동대책위 제공)
노영대 대책위 대표,심정보 대책위 집행위원장, 정태준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새천년버스지회장, 박규택 대책위 사무국장 등 대표자 4명이 상경하여 국민감사청원 서명지와 청구이유서 및 관련 증명자료 35종을 전달하며 접수를 완료 (사진=경주시민사회공동대책위 제공)

노영대 대책위 대표가  청구인 대표로하는 접수증 사진 등을 첨부했다. 심정보 대책위 집행위원장, 정태준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새천년버스지회장, 박규택 대책위 사무국장 등 대표자 4명이 상경하여 국민감사청원 서명지와 청구이유서 및 관련 증명자료 35종을 전달하며 접수를 완료했다.

감사원 감사청구 완료 접수증 (사진=경주시민사회공동대책위 제공)
감사원 감사청구 완료 접수증 (사진=경주시민사회공동대책위 제공)

대책위원회에서는 이번 국민감사 청구 후 인용과정을 지켜보면서 이후 제도개선 및 재발방지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계획하고, 경주시가 3억원의 예산으로 실시키로한 용역사업에서부터 참여방법 등을 경주시와 협의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