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맹사업자 창업 안전망 구축”…한국프랜차이즈協-DB손해보험·더매칭 MOU
“가맹사업자 창업 안전망 구축”…한국프랜차이즈協-DB손해보험·더매칭 MOU
  • 우정호 기자
  • 승인 2019.01.09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규 가맹점 창업시 일부 리스크를 보전해 안정적 창업 환경을 조성하고 업계 동반성장 도모
(왼쪽부터) 김철민 더매칭플레이스 대표, 박기영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장, 박철 DB손해보험 본부장 (사진=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제공)
(왼쪽부터) 김철민 더매칭플레이스 대표, 박기영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장, 박철 DB손해보험 본부장 (사진=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제공)

[중앙뉴스=우정호 기자]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회장 박기영·이하 협회)가 경기 침체와 경영 환경 악화로 위축되고 있는 창업 시장을 활성화하고 가맹본부들의 사업 환경을 개선, 프랜차이즈 산업의 동반 성장을 도모해 나갈 것이라고 9일 밝혔다.

협회는 8일 서울 서초동 협회 대회의실에서 더매칭플레이스(대표 김철민), ㈜DB손해보험(대표 김정남)과 ‘프랜차이즈 가맹점 안심폐업비용보험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프랜차이즈 가맹점 안심폐업비용보험’은 신규 가맹점 창업자의 실패 리스크를 낮추고 가맹본부의 가맹점 안전 창업을 지원해 건전한 가맹사업 환경을 조성하는 프랜차이즈 업계 전용 보험 상품이다.

보험에 가입한 가맹본부의 신규 가맹점은 예기치 못한 폐업으로 발생하는 일부 리스크를 안심폐업비용보험을 통해 보전받을 수 있다.

또한 가맹본부는 이를 바탕으로 기존의 상생 정책과 시너지 효과를 창출해 가맹점 만족도와 브랜드 이미지 제고 등 실질적인 선순환 구조를 구축할 것으로 전망된다. 협회 회원사에는 추가적인 부가 서비스도 특전으로 무료 제공된다.

협회는 ㈜DB손해보험과 더매칭플레이스와의 공고한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향후 안심폐업보험이 업계 전반에 확산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와 가입 독려 활동을 이어 간다는 방침이다.

협회 관계자는 “최근 최저임금의 급격한 인상과 배달앱 부담 증가 등 경영 환경의 악화와 일부 가맹본부의 일탈 행위 등으로 서민 경제와 창업 시장이 크게 위축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가맹점 안심폐업보험을 통해 예비 창업자들이 창업에 실패하더라도 이를 만회할 수 있는 사회적 안전망이자 가맹본부들까지도 함께 동반 성장할 수 있는 안전장치를 업계가 스스로 구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체결식에는 협회장 및 ㈜DB손해보험 관계자를 포함해 송영예 수석부회장, 한혁규 리한법률사무소 변호사 등 협약 관계자들과 명정길 뽕뜨락피자 대표, 이문기 바른치킨 대표, 황규연 셀렉토커피 대표, 손석우 더진국 대표, 이영채 지호한방삼계탕 대표, 심상진 포트오브모카 대표, 강남구 작심독서실 대표, 배은 토스트럭 대표, 김지환 호치킨 대표, 박은석 바비박스 대표, 유성호 토마틸로 대표, 양종훈 달봉이치킨 대표, 오은정 영렘브란트코리아 대표, 김학일 미카도스시 본부장, 이다슬 피자마루 팀장, 김호겸 구이가 팀장 등 20여개 가맹본부 임직원 총 40여명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