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콩·팥 보급종 신청 받아
영천시, 콩·팥 보급종 신청 받아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2.12 0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2018년산 콩·팥 보급종을 내달 14일까지 읍·면·동 주민센터를 통해 신청받는다.

영천시 전경 (사진=영천시 제공)
영천시 전경 (사진=영천시 제공)

콩 종자는 장류 및 두부용으로 ‘대원콩’과 ‘대찬콩’을, 팥은 ‘아라리’ 품종을 보급한다.

‘대원콩’은 내도복성, 내탈립성이 강하고, ‘대찬콩’은 신품종으로 콩알의 모양이 둥글고 고르며 색택이 좋은 우수한 품위의 콩으로 대원콩보다는 약간 작으나 꼬투리 착생부위가 높으면서도 쓰러짐에 강하고 평균 수량이 단보(10a)당 330kg으로 ‘대원콩’보다 16% 많은 품종이다.

공급량은 대원콩 6,000kg, 대찬콩 1,000kg, 아라리팥 20kg이며, 공급 가격은 5kg당 콩은 2만5580원(소독품/미소독품 동일), 팥(미소독)은 4만3890원이다. 미소독 종자는 농가에서 자체소독 후 파종해야 한다.

신청한 종자는 4월 초부터 농가에 공급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