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지방산림청, “정월대보름” 산불방지 총력대응
남부지방산림청, “정월대보름” 산불방지 총력대응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2.16 1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효과적이고 통합적인 산불관리로 피해저감 및 안전제고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남부지방산림청(청장 최재성)은 정월대보름(2.19)을 앞두고 전국적으로 건조한 날씨가 지속됨에 따라 이달 20일까지 산불방지 특별대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최근 10년 남부지방산림청 관내 정월대보름(전후 3일간) 산불발생 현황 분석결과 총 21건의 산불이 발생, 4.17ha의 산림이 소실되었다.

남부지방산림청은 정월대보름에 야외에서 불을 이용한 행사와 논·밭두렁 태우기 등으로 인한 산불위험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야간 산불대응 강화를 위하여 산불예방 인력의 근무시간을 탄력적으로 조정, 진화인력을 확대 운영한다.

또한, 주요 행사장, 무속행위지의 산불예방 활동을 강화하고 소각산불 특별 관리지역을 중점 점검할 계획이며, 순찰을 강화하고 위반 시 관련 법령에 따라 엄정 조치할 계획이다.

신경수 산림재해안전과장은 “정월대보름에도 부주의로 인한 산불발생위험이 높은 만큼 산을 찾는 국민들께서는 산불예방을 위해 적극 협조해 주실 것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