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자리재단, 대학생 취업 브리지 사업 업무협약 체결
경기일자리재단, 대학생 취업 브리지 사업 업무협약 체결
  • 박기연 기자
  • 승인 2019.04.04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부터 도내 대학생 300여명 대상 맞춤형 교육프로그램 운영
(사진=경기도일자리재단 제공)
경기도일자리재단은 경기도 소재 6개 대학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경기도일자리재단 제공)

[중앙뉴스=박기연 기자] 경기도일자리재단은 ‘경기도형 대학생 취업 브리지 사업’을 본격 추진하기 위해 사업 참여 대학들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3일 개최된 협약식에는 경기도일자리재단 문진영 대표이사, 양동균 청년일자리본부장과 ▲가천대 ▲수원대 ▲청강문화산업대 ▲한경대 ▲한국외대 ▲한신대 총장 및 부총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경기도형 대학생 취업 브리지 사업’은 경기도 중소기업과 청년의 일자리 미스매치를 해소하기 위한 것으로 도내 대학생들에게 기업과 대학이 공동 개발ㆍ운영하는 장기 현장실습 교육을 제공한 후 채용까지 연계해주는 사업이다.

향후 경기도일자리재단은 도내 우수 기업을 발굴하여 대학과 매칭하고 채용 기회를 제공하며, 사업 참여 대학은 기업과 함께 맞춤형 교육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운영한다.

참여 대학생들은 7월부터 교육프로그램에 참여해 학점 인정을 받을 수 있으며 학생 1인당 전공과정 실습비 최대 25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전공과정 수료 후에는 기업에서 직접 현장실습을 제공받게 되며 현장실습비 최대 1천만원과 4대보험 가입을 적용받는다.

경기도일자리재단 문진영 대표이사는 “경기도형 대학생 취업 브리지 사업을 통해 경기도 중소기업 인력난과 청년 실업난을 해소하고 실질적인 고용창출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