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계의 ‘애플’ 블루보틀, 성수동에 1호점 개점
커피계의 ‘애플’ 블루보틀, 성수동에 1호점 개점
  • 우정호 기자
  • 승인 2019.05.03 2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루보틀 성수점 (사진=우정호 기자)
블루보틀 성수점 (사진=우정호 기자)

[중앙뉴스=우정호 기자] 개점 1년 여 전부터 커피업계와 소비자들의 주목을 받아온 미국의 프리미엄 커피전문점 브랜드 블루보틀이 한국에 상륙했다.

블루보틀은 3일 오전 서울 성동구 성수동에 한국 1호점을 개점했다. 한국 진출설이 처음으로 흘러나온 2017년 연말부터 마니아들은 1년 반 가까이 기다린 셈이다.

블루보틀 성수점은 커피를 볶는 로스터리를 비롯해 바리스타 교육과 시음회가 가능한 트레이닝 랩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빨간 벽돌 건물에 들어선 매장은 일본 건축가 조 나가사카가 설계했으며, 자연광으로 채광되는 따뜻하고 담백한 공간을 앞세웠다.

블루보틀은 "외부에서도 누구나 블루보틀의 로스터리를 볼 수 있다"며 "지하로 내려가면 호두나무 의자와 테이블에서 휴식을 즐길 수 있다"고 소개했다.

한편 붉은 벽돌 건물에 특유의 파란색 병 모양 로고가 걸린 1호점 앞은 새벽부터 소식을 듣고 몰려온 손님들로 북적였으며 저녁 무렵까지도 기다리는 줄이 이어졌다.

블루보틀 성수점 (사진=우정호 기자)
블루보틀 성수점 (사진=우정호 기자)

블루보틀의 한국 가격은 에스프레소와 아메리카노 5천원, 라테는 6천100원 등이다. 에스프레소 기준으로 미국에서는 3.5달러(약 4천75원), 일본에서는 450엔(약 4천698원)을 받고 있다.

블루보틀은 성수점 개점을 기념해 '서울 토트백'·'블루보틀 글라스 머그' 등 다양한 상품도 내놨다. 앞으로 종로구 삼청동에 2호점을 낼 계획이며 연말까지 2개 지점을 추가로 열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