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범대위, 홍의락 의원 '지진특별법 발의' 환영
포항범대위, 홍의락 의원 '지진특별법 발의' 환영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7.04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자위에서 여·야 약속대로 ‘우선 법안’으로 심의돼야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포항11.15촉발지진범시민대책위원회’(공동위원장 이대공 김재동 허상호 공원식, 이하 범대위)는 3일 더불어민주당 홍의락 의원이 ‘포항지진 특별법’을 대표 발의하기로 결정한데 대해 환영의 입장을 밝혔다.

범대위 공원식 공동위원장은 3일 “더불어민주당이 「포항지진 진상조사 및 피해구제 등을 위한 특별법안」을 발의한데 대해 범대위 뿐 만 아니라 포항시민들과 함께 감사하며, 진심으로 환영한다”고 말했다.

공 위원장은 또 “관련 상임위인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산자위)에 제출된 수많은 법안 중 범대위와 여·야 원내대표가 약속한대로 우선 법안으로 다루져야 한다”며 “이는 포항 지진현장을 방문한 여·야 대표는 물론 이인영(민주당) 나경원(한국당) 원내대표가 약속 한 것”이라고 했다.

이와 함께 공 위원장은 “이번 민주당 특별법안이 발의되면, 현재 관련 상임위인 발의된 한국당, 바른미래당 법안과 함께 병합 심사해 이번 정기국회에서 통과될 수 있도록 포항시민들의 역량을 한데 모아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홍의락 의원이 대표발의한 특별 법안은 지진 발생에 대한 진상규명은 물론 피해자 피해구제, 포항시에 대한 지원 등의 내용을 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