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IL, 안성소방서 故 석원호 소방관 유족에 위로금
S-OIL, 안성소방서 故 석원호 소방관 유족에 위로금
  • 우정호 기자
  • 승인 2019.08.09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스공장 화재진압 중 순직한 소방관 유족에 위로금 3천만원 전달
S-OIL, 14년째 ‘소방영웅지킴이’ 프로그램 지속하며 소방가족 후원
마포구 공덕동 S-OIL 본사 (사진=우정호 기자)
마포구 공덕동 S-OIL 본사 (사진=우정호 기자)

[중앙뉴스=우정호 기자] S-OIL(대표 후세인 알 카타니)은 경기도 안성시 박스 공장 화재 진압 중 순직한 경기 안성소방서 석원호 지방소방장 유족에게 위로금 3천만원을 전달한다고 9일 밝혔다.

故 석원호 지방소방장(45세∙경기 안성소방서)은 6일 낮 1시경 경기도 안성시 소재 종이상자 생산 공장에 불이 났다는 신고를 받아 인명을 구조하기 위해 지하 1층에 진입했으나 원인 미상의 폭발로 인해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이송되었으나 끝내 숨졌다.

S-OIL 관계자는 “일촉즉발의 상황에서 항상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먼저 생각하고 이를 지키기 위해 헌신하다 불의의 사고로 안타깝게 순직하신 故 석원호 지방소방장의 명복을 빌며, 고인의 유가족에 깊은 애도를 표한다”면서 “유족들이 슬픔을 극복하고 안정적으로 생활할 수 있도록 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S-OIL은 2006년부터 소방청과 함께 ‘소방영웅지킴이’ 프로그램을 시행하여 지난 14년간 55명의 순직 소방관 유족에게 위로금을 전달하는 등 소방관과 가족을 지속적으로 지원해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