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0호태풍 '크로사(KROSA) '16일 동해로 진출...울릉도, 독도 영향권
제10호태풍 '크로사(KROSA) '16일 동해로 진출...울릉도, 독도 영향권
  • 윤장섭
  • 승인 2019.08.12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가 일본 오키나와 동쪽 해상에서 느리게 서북서진 중인 가운데 제9호 태풍 레끼마(LEKIMA)는 12일 저녁에 소멸될 것으로 보인다.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가 일본 오키나와 동쪽 해상에서 느리게 서북서진 중인 가운데 제9호 태풍 레끼마(LEKIMA)는 12일 저녁에 소멸될 것으로 보인다.

[중앙뉴스=윤장섭 기자]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가 일본 오키나와 동쪽 해상에서 느리게 서북서진 중인 가운데 제9호 태풍 레끼마(LEKIMA)는 12일 저녁에 소멸될 것으로 보인다.

현재 9호 태풍 레끼마(LEKIMA)는 중국 칭다오 해상에 위치하고 있으며 중심기압 985hPa, 최대풍속 19m/s의 소형태풍으로 약화된 상태로 서북서진 중인 가운데 오늘 오후 9시 전후로 중국 칭다오 북북서쪽 약 200㎞  부근 해상에서 열대저압부로 약화해 소멸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9호태풍 레끼마가 발해만으로 진출하면서 지면과의 마찰로 힘을 잃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서울을 비롯한 전국에서 오늘 새벽부터 레끼마의 가장자리에 형성된 구름대의 영향으로 비가 내리고 있다. 남부지방과 충청도의 비는 이날 오후 대부분 그치겠지만 서울과 경기도, 강원북부, 충남의 비는 13일 새벽까지 이어지겠고 경기북부에는 13일 새벽까지 60㎜가 넘는 다소 많은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13일 새벽까지 예상 강수량은 서울·경기도·강원영서북부·충남서부·전라도·제주도·서해5도·북한 등 10~40㎜의 비가 예상되며 강원도·충청도·경남서부내륙 5~20㎜,의 비가 오겠다.

기상청은 태풍의 특성상 연이어 발생하는 경우가 많아 이번에도 9호 태풍에 이어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가 일본 오키나와 동쪽 해상에서 느리게 서북서진 중이라고 밝혔다.

크로사(KROSA)는 중심기압 975hPa, 최대풍속 32m/s의 중형태풍으로 중형급 태풍이다.  제 10호태풍 크로사(KROSA)는 북서쪽으로 이동해 14일 오전 9시께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300㎞ 해상까지 접근한 뒤 광복절인 15일 일본 규슈에 상륙할 것으로 보인다. 이어 북동쪽으로 방향을 틀어 동해로 향할 것으로 예상된다.

16일 오전 9시께 독도 북동쪽 약 250㎞ 해상에 머물러 태풍의 직접적인 영향권에 들어갈 가능성이 크다.

기상청은 태풍의 영향으로 동해안과 울릉도, 독도에 강풍이 불고 전국에 많은 비가 내릴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다만  "접근 정도는 아직 가변성이 있어 태풍의 경로를 예의 주시하고 있다.

한편, '크로사'는 캄보디아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학을 의미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