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일본 수출규제 따른 합동대응반 운영
경산시, 일본 수출규제 따른 합동대응반 운영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8.22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수출규제에 따른 지역기업 피해 최소화를 위한 피해품목 접수 및 지역 유관기관 연계한 합동대응반 구성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경산시(시장 최영조)는 일본 수출규제에 따른 지역기업의 피해 최소화를 위한 대응체계를 구축하고 기업지원 대책 마련을 위한 합동대응단을 구성·운영한다.

경산시청 전경  (사진=경산시 제공)
경산시청 전경 (사진=경산시 제공)

경산시는 현재까지는 일본의 수출규제로 인한 직접적인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으나 수출규제가 장기화 될 경우 일본 의존도가 높은 제조장비 및 부품소재의 수입 지연에 따른 피해가 발생할 것으로 보고 지역 유관기관 합동대응단을 구성하여 피해기업 현황 조사 및 기관별 지원시책 안내 등을 통해 적극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다.

경산시는 중앙 및 경북도의 수출규제 대응 특별자금 지원 시 수출피해 기업에 신속하게 지원될 수 있도록 경산시와 경산상공회의소, 경산산업단지관리공단 등 3개소에 『수출규제 피해신고센터』를 운영하는 한편, 지난 8월 9일부터는 경산시와 경일대, 대구대, 대구가톨릭대, 대구한의대, 영남대 등 지역 5개 대학으로 구성된 『일본수출규제대응 특별전담팀』을 운영하고 있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일본정부가 우리나라를 백색국가에서 제외함에 따라 우리 지역 기업에도 피해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지역 유관기관과 함께 신속한 대응체계를 구축하여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하는 한편, 지역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유관기관 및 관련 기업체와 함께 철저한 준비와 다각적인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일본의 수출규제로 인해 피해를 입은 기업이나 피해가 예상되는 기업은 수출규제 피해신고센터를 방문 또는 전화(경산시 중소기업벤처과 ☎053-810-5157, 경산상공회의소 ☎053-811-3031, 경산산업단지관리공단 ☎053-856-5210)로 피해신고를 접수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