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KIAF ART SEOUL 2019...박제경, 송미리내 작가
[포토뉴스]KIAF ART SEOUL 2019...박제경, 송미리내 작가
  • 윤장섭
  • 승인 2019.09.27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수진 작가와 송미리내 작가가 '갤러리 애플(APPLE)에서 자신들의 작품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박제경 작가와 송미리내 작가가 '갤러리 애플(APPLE)에서 자신들의 작품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중앙뉴스=윤장섭 기자]KIAF ART SEOUL 2019(이하 KIAF)가 9월 25일 VIP 프리뷰를 시작으로 9월 29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 A&B홀에서 열린다.

한국화랑협회, SBS, 코엑스가 공동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체육진흥공단,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예술경영지원센터의 후원으로 열리는 KIAF는 올해 18회를 맞았다. 해를 거듭할수록 KIAF ART SEOUL를 찾는 관람객 수가 가파른 상승 곡선을 그리고 있다.

KIAF가 이토록 주목받는 이유는 풍성한 프로그램과 엄선한 작품 덕분이다. 내국인에 국한된 행사를 넘어 전 세계 미술인이 찾는 글로벌 행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박제경 작가의 작품
박제경 작가의 작품

박제경 작가는 선묘를 통해 연상하는 것을 즉흥적으로 표현하는 작업을 한다. 선의 반복된 겹침은 마치 거미줄 같기도 하며 가느다란 실로 짠 ‘레이스’와 같은 형상을 만들어 선을 통해 상상적이며 직관적인 내면을 들어다 보는 것이 가능하다고 보고 자신만의 표현기법을 통해 내면의 ‘유토피아(utopia)’ 이미지를 선을 통해 형상화한다.

송미리내 작가의 작품
송미리내 작가의 작품

송미리내 작가는 바늘의 찌름과 실의 부드러움을 잘 표현하는 작가로 잘 알려져 있다. 특히 예술은 지극히 평범하고 엉뚱한 곳에서부터 출발한다고 믿는 송미리내 작가는 장시간의 캔버스 노동을 통해 이루어낸 추상의 연결로 작품에 대한 조화를 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