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제18호 태풍 "미탁" 피해 심각
울진군, 제18호 태풍 "미탁" 피해 심각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10.04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제18호 태풍 「미탁」 북상으로 많은 비가 내리고 있는 울진 군은 정전, 침수, 단전, 산사태, 도로유실 등 많은 피해가 발생했다.

(사진=울진군 제공)
제18호 태풍 「미탁」 북상으로 많은 피해가 발생 (사진=울진군 제공)

지난 2부터 3일 집중호우로 읍면 주요 시가지 저지대 주택 및 도로 곳곳이 침수피해가 발생 되었으며 도로절개지 유실로 인한 국도7·36호선과 군도6호선 도로에 대하여 1차선 통행으로 제한하고 있다.

태풍 "미탁"은 지난 2일부터 3일 오전 3시 현재 평균 425mm를 기록하고 있으며, 시간당 많이 내린 온정면은 91mm 강우를 기록했다.

이에 따라 지방하천이 범람하여 저지대 주민 850세대와 매화 석회석광산 침하로 인한 피해가 예상되는 매화면 남수산 주변 주민 30세대 가 안전지대로 긴급히 대피했다.

이갑수 안전재난건설과장은 매뉴얼에 의거 현재 전직원이 비상근무에 임하고 “태풍『미탁』의 영향권에서 완전히 벗어날때까지 예의주시하며, 군민의 안전에 대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날이 밝는대로 정확한 피해현황 파악과 함께 전 행정력을 동원하여 항구적인 복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