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 서울에서 '거리홍보 캠페인' 실시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 서울에서 '거리홍보 캠페인' 실시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10.20 1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가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 홍보와 더불어 경북 각 지역의 가을 축제 홍보를 위해 지난 18일(금) 서울에서 거리홍보 캠페인을 실시했다.

신촌 대학가, 명동 등에서 대구경북 홍보서포터즈 플래시몹, ‘오소대구경북’ 슬로건과 함께 하이파이브 거리 이벤트 등 다양한 홍보 활동을 추진하며 경북 가을의 다양한 축제와 내년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소개했다.(사진=경북문화관광공사 제공)
신촌 대학가, 명동 등에서 대구경북 홍보서포터즈 플래시몹, ‘오소대구경북’ 슬로건과 함께 하이파이브 거리 이벤트 등 다양한 홍보 활동을 추진하며 경북 가을의 다양한 축제와 내년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소개했다.(사진=경북문화관광공사 제공)

서울 현지 시민 및 관광객을 대상으로 경북의 가을 축제인 청송 사과축제, 영주 풍기인삼축제를 홍보하며 여행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거리 홍보캠페인 활동의 첫 거점지역인 서울역을 시작으로 젊은 수도권 관광객 유치를 위해 신촌 대학가, 명동 등에서 대구경북 홍보서포터즈 플래시몹, ‘오소대구경북’ 슬로건과 함께 하이파이브 거리 이벤트 등 다양한 홍보 활동을 추진하며 경북 가을의 다양한 축제와 내년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소개했다.

이번 행사에는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와 대구시 및 대구관광뷰로 관계자, 대구경북 관광의 해 서포터즈, 대구문화관광해설사 등 50여명의 참가자들이 공동협력하였다.

이날 거리홍보 캠페인을 계기로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와 경북도 및 대구시는 주요 도시별 잠재 관광객에 대한 직접적인 현지 홍보 활동을 통해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홍보와 함께 경북의 가을 축제 인지도를 제고하고 경북의 다양한 가을 축제 관광객 유치 활성화를 도모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 김성조 사장은 “타 지역 현지 게릴라성 홍보 이벤트를 통하여 대구경북의 역동적이고 매력적인 모습을 많이 알려 경북으로 더 많은 관광객을 유치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