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년생 김지영' 흥행 질주...‘200만 관객 돌파’
'82년생 김지영' 흥행 질주...‘200만 관객 돌파’
  • 신현지 기자
  • 승인 2019.11.02 22:3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봄바람영화사  제공)
(사진=㈜봄바람영화사 제공)

[중앙뉴스=신현지 기자] ‘82년생 김지영’이 뜨거운 흥행세로 손익분기점을 넘어서며 개봉 11일째인 11월 2일(토)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82년생 김지영은 1982년 태어나 2019년 오늘을 살아가는 ‘김지영’(정유미)의 아무도 몰랐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개봉 후 평점 고공행진을 이어가며 손익분기점을 돌파, 뜨거운 흥행 상승세로 가을 극장가 입소문 흥행 열풍을 이끌고 있는 영화 82년생 김지영이 개봉 11일째인 11월 2일(토) 오전 7시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개봉 5일째 100만 관객을 돌파하고, 개봉 8일째 손익분기점을 넘어선 데 이어 개봉 11일째 200만 관객을 돌파한 82년생 김지영은 실관람객들의 쏟아지는 호평 속 개봉 2주차 더욱 거센 흥행 위력을 보여주고 있다.

특히, 이러한 흥행 속도는 전 세대 남녀노소 관객들의 지지를 얻으며 장기 흥행한 ‘알라딘’(최종 12,551,456명)의 개봉 11일째 200만 관객 돌파와 동일한 속도이며, ‘보헤미안 랩소디’(최종 9,948,386명)의 개봉 14일째, ‘완득이’(최종 5,311,353명)의 개봉 16일째 200만 관객 돌파 기록을 모두 넘어선 기록이다.

평범한 30대 ‘지영’과 주변 인물들의 이야기를 그린 82년생 김지영은 따스한 공감과 위로를 전하는 스토리와 배우들의 섬세한 연기, 마음을 울리는 깊은 여운으로 다양한 연령대의 관객들로부터 열띤 호응을 얻으며 폭발적 입소문 열기를 더하고 있다. 이처럼 남녀노소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개봉 11일째 200만 관객을 돌파한 82년생 김지영은 개봉 2주차 뜨거운 흥행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고은 2019-11-08 22:00:36
팡팡튀기는 액션 뿐만 아니라 이런 사회적 문제를 다룬 영화도 흥행을 하는거 보니, 우리 국민들의 영화수준도 많이 향상된거 같아요 아니면 영화가 정말 재밋나?? ㅎㅎ 한번 가족들과 시간내어 봐야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