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2019 약용작물 활용 바이오메디푸드 포럼' 개최
경산시, '2019 약용작물 활용 바이오메디푸드 포럼' 개최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12.22 0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한의대‧한의약진흥재단 등 약용작물 최대 연구기반 보유한 경산
한방 메디푸드 기술개발로 고부가가치 미래 유망 산업 육성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경산시(시장 최영조)는 지난 19일 경산인터불고CC에서 대구한의대학교가 주관하고 경북테크노파크, 한방관련 연구자 및 기업 대표 약 50여 명의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약용작물을 활용한 바이오메디푸드 포럼’을 가졌다.

(사진=경산시 제공)
'2019 약용작물 활용 바이오메디푸드 포럼' (사진=경산시 제공)

대구한의대학교는 올해 10월 대구‧경북에서 유일한 식약처 지정 식품‧화장품‧한약재 품질통합검사기관인 ‘DHU 바이오융복합검사센터’를 개설하여 경북테크노파크와 더불어 한‧양방 유효성평가 지원과 산학연구개발을 통한 사업화 지원 사업을 병행하고 있다.

또한, 경상북도와 경산시와 더불어 경북 약용작물의 빅데이터 구축, 체지방 감소, 관절기능 향상 등 타겟별 기능성 유용소재 확보, 기업지원을 통한 메디푸드 제품 개발 등을 내용으로 한 ‘약용작물을 활용한 바이오메디푸드 기술개발사업’ 시행으로 한방‧바이오분야 기반 구축과 휴먼의료도시 경산 조성에 매진하고 있다.

이번 포럼은 ‘약용작물을 활용한 바이오메디푸드 기술개발’을 주제로 대구한의대학교 DHU바이오융복합검사센터 노성수 센터장의 바이오메디푸드 기술개발사업 사업소개 및 성과보고를 시작으로 기업 제품화 지원 결과 발표 및 성과품 전시, 메디푸드 전문가를 초빙하여 메디푸드 제품개발 및 사업화 전략을 내용으로 한 초청 강연 등으로 구성해 진행됐다.

특히, 이번 기업지원 사업 결과품으로 ㈜아크 외 3개사가 참여한 메디푸드 한방기능성 음료(팝캡), 기능성 감와인, 홍삼곶감, 한방 진액 스틱 등이 전시되어 참가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포럼에 참석한 기업 관계자는 “메디푸드 관련 기술 부족으로 제품 개발 및 사업화 방향성 모색에 어려움이 있었는데 이번 기업지원 프로그램이 기능‧품질 향상과 매출증대로 이어져 큰 도움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한방은 세계시장에서 독창적인 인지도를 갖고 있으며 고령화 사회에 더욱 주목받는 시장인데, 전국 최고 한방 및 약용작물 관련 인프라가 밀집해 있는 경산이 이번 포럼을 계기로 건강지향형 메디푸드 시장의 선두주자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