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 美포춘 ‘글로벌 500대 기업’ 49위로 ‘껑충’
화웨이, 美포춘 ‘글로벌 500대 기업’ 49위로 ‘껑충’
  • 김상미 기자
  • 승인 2020.08.12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첫 50위권 진입…올해 삼성전자 19위, 애플 12위

[중앙뉴스=김상미 기자] 화웨이가 미국의 경제전문지 포춘이 발표하는 ‘글로벌 500대 기업’ 랭킹에서 처음으로 50위권 내로 진입했다.

지난 11일 업계에 따르면 미국의 경제전문지 포춘(Fortune)이 최근 공개한 '2020년 글로벌 500대 기업'(2020 Fortune Global 500)에서 화웨이는 49위로 선정됐다. 이는 지난해 같은 조사(61위)보다 12계단 상승한 순위다.

‘포춘’은 매년 전 세계 주요 국가의 기업들의 재무제표를 바탕으로 매출액 기준 500대 기업 순위를 발표한다.

화웨이는 2017년 83위를 기록하며 이 조사에서 처음으로 100위권 내 안착했다. 이 후 2018년에는 72위, 2019년에는 61위에 이름을 올렸다.

포춘은 본사가 위치한 국가별로 지난해 매출액 순위를 분석한 결과, 사상 처음으로 상위 500대 기업에 든 중국 기업의 수가 미국을 앞지른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올해 순위에 오른 중국 기업 수는 화웨이를 포함 124개로 미국(121개)보다 3곳이 더 많았다.

화웨이는 2019년 기준 매출액이 전년 대비 14% 증가한 1,243억달러를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한편, 삼성전자는 올해 19위이며, 2013년 14위, 2014~2016년 13위, 2017년 15위, 2018년 12위를 기록한 바 있다. 애플은 올해 12위를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