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가장 추운 출근길...철원 0도, 서울 6도
[오늘의 날씨]가장 추운 출근길...철원 0도, 서울 6도
  • 윤장섭
  • 승인 2020.10.15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 산간 얼음 얼고 서리도 내려...하루종일 쌀쌀

[중앙뉴스=윤장섭 기자]하루사이에 기온이 급격하게 떨어지면서 올가을 들어 가장 추위를 느끼는 출근길이다.

하루사이에 기온이 급격하게 떨어지면서 올가을 들어 가장 추위를 느끼는 출근길이다.(연천군 국화축제)
하루사이에 기온이 급격하게 떨어지면서 올가을 들어 가장 추위를 느끼는 출근길이다.(연천군 국화축제)

목요일(15일)인 오늘은 전국 대부분 지역의 아침 기온이 10도 이하로 떨어져 쌀쌀한 가운데 중부지방은 대체로 맑겠고 남부지방은 가끔 구름이 많은 날씨가 되겠다. 기상청은 우리나라가 서해 북부해상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는 가운데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올가을 들어 가장 쌀쌀한 날씨가 예상된다고 밝혔다.

출근길 아침기온은 일부 해안지역을 제외하고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10도 이하의 기온을 보이고 있다. 특히 중부 내륙과 전북 동부, 경북 북부내륙 등지에는 아침기온이 5도 이하로 떨어져 쌀쌀하겠다. 낮과 밤의 온도차는 더 크게 벌어지면서 중부 내륙과 전북 동부내륙, 경북 북동내륙에서 15도 이상의 차이를 보여 어린이와 노약자의 경우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이른 아침(6시 기준)서울 기온이 6도로 어제 같은 시각보다 5도가량 낮다. 강원 산간지방을 비롯해 대관령 등지에 아침 기온이 0도 등 때 이른 추위가 일찍 찾아왔다. 철원의 아침기온도 0도 이하를 보이는 등 일부 내륙에서는 첫 얼음이 관측되기도 했다.

농어촌 등지에는 갑자기 떨어진 추위에 농작물 피해도 우려된다. 갑자기 추워진 날씨는 내일부터 예년 기온을 회복하면서 주말에는 맑고 청명한 가을 날씨를 보이겠다.

오전 7시현재 전국 지역별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6도, 인천 7도, 춘천 2도, 강릉 7도, 대전 5도, 대구 7도, 전주 6도, 광주 8도, 부산 12도, 울릉도.독도 12도, 제주 13도 등이며 한 낮 최고기온은 서울 17도, 인천 16도, 춘천 18도, 강릉 18도, 대전 19도, 대구 20도, 전주 19도, 광주 20도, 부산 21도, 울릉도.독도 18도, 제주 19도로 예상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공기의 질이 좋아 전 권역에서 '좋음'과 '보통'을 보이겠다. 다만 대기가 건조한 상태를 보이면서 산불 위험이 어느때보다 높아 불씨관리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와 동해, 남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고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중부 먼바다와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물결이 높겠다. 서해 먼바다 2.0m, 동해 먼바다 2.5m, 남해 먼바다에서 최고 2.5m로 조금 높게 일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