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예술 단체·기관 107개사 교류의 장...‘2020 예술경영주간’ 개최
문화예술 단체·기관 107개사 교류의 장...‘2020 예술경영주간’ 개최
  • 신현지 기자
  • 승인 2020.11.24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6개 프로그램 ...12월1일~4일까지
문화예술분야의 지속가능한 사업 추진 도모
(사진=예술경영지원센터)
(사진=예술경영지원센터)

[중앙뉴스=신현지 기자] ‘2020 예술경영주간’이 오는 12월 1일부터 4일까지 진행된다. 문화체육관광부와 예술경영지원센터가 주관하고 수림문화재단이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총 4일간 간 문화예술분야 기업·단체·기관 총 107개사 등이 모여 각 기업·기관별 사업·경영사례를 발표한다. 당일 현장심사를 통해 총 30개사에게는 시상과 상금 총 1억 9천만 원이 수여된다.

먼저 오는 1일  ‘사회성과 보상 포럼’에 이어 관련 투자전문가(VC)들과 함께 투자유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사전 심사를 통해 선정된 15개사의 ‘임팩트 투자유치대회’가 열린다. 총 8개사를 선정, 시상과 상금 총 5천 6백만 원이 수여될 예정이다.

이어 2일에는 예술기업들의 사례 공유하는 ‘문화예술 공공시장 포럼’이 펼쳐진다. 이어 오후에는 ‘문화예술+기업 만남의 날’이 진행된다. 이 자리에서는 1:1 미즈니스 미팅과 한국타이어나눔재단, 하나투어문화재단, CJ CGV, 한국공항공사, 한국교직원공제회 등을 대상으로 문화예술기업 협력사업 발표대회가 열린다. 총 4개사를 선정, 시상과 상금 총 2천 4백만 원이 수여될 예정이다.

3일에는 사전 심사를 통해 선정된 18개사의 ‘투자유치대회(IR)’가 개최된다. 관련 투자전문가 등의 심사를 통해 총 8개사를 선정해 시상과 상금 총 6천만 원이 수여될 예정이다. 또한, 사전 공모·심사로 결정된 ‘2020 기술활용 공연·전시 관람서비스 아이디어 공모전’ 수상자 4인의 시상과 상금 총 2천만 원 수여식도 함께 진행된다.

마지막 날인 4일 오후에는 ‘예술경영대상’이 개최된다. 전문예술법인·단체와 일반 문화예술기업의 각 유형별 서류심사를 통과한 총 15개사·기관의 사례발표에 이어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총 4매와, 수림문화재단 이사장상, 예술경영지원센터 대표상 등 총 6매의 시상과 상금 총 3천만 원이 수여된다.

이밖에 이번 행사에는 ‘예술상품 개발·유통 지원’사업에 참여한 총 25개사에서 개발한 총 70여종의 예술상품 판매를 위한 온라인 반짝 매장이 운영이 될 예정이다.

김도일 예술경영지원센터 대표는 “올해 코로나19로 인해 문화예술기업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그 가운에서도 새로운 변화를 시도하고 있다”며 “예술경영 주간은 예술을 꽃피우기 위한 땀과 노력의 결과이자 향후 지속가능한 사업 추진을 위한 발판이 되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2020 예술경영주간’은 수도권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 방역조치 시행 등에 따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알림 2관에서는 발표자 등 관계자 100인 미만만 참여하고, 온라인 생중계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