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식목일이자 한식(寒食)에 찾아온 '꽃샘추위'...아침기온 5도 아래로 '뚝'
[오늘의 날씨] 식목일이자 한식(寒食)에 찾아온 '꽃샘추위'...아침기온 5도 아래로 '뚝'
  • 윤장섭
  • 승인 2021.04.05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 걱정말아요...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공기 질 좋

[중앙뉴스=윤장섭 기자]4월의 둘째주 월요일(5일)인 오늘은 절기상 한식(寒食)이자 식목일이다. 오늘 아침은 밤사이 기온이 떨어지면서 전날보다 5~10도가량 내려가 반짝 꽃샘추위가 찾아왔다.

절기상 한식(寒食)이자 식목일인 오늘 아침은 밤사이 기온이 떨어지면서 전날보다 5~10도가량 내려가 반짝 꽃샘추위가 찾아왔다.(사진=고대산 다람쥐. 윤장섭 기자)
절기상 한식(寒食)이자 식목일인 오늘 아침은 밤사이 기온이 떨어지면서 전날보다 5~10도가량 내려가 반짝 꽃샘추위가 찾아왔다.(사진=고대산 다람쥐. 윤장섭 기자)

기상청은 우리나라가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이 맑은 가운데 아침 기온이 5도 이하의 분포를 보이겠으나, 낮에는 18도 안팎으로 올라 낮과 밤의 기온 차가 크겠다고 예보했다.

서울 아침 출근길 기온이 영상 5도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경기 동부와 강원 내륙·산지, 일부 충청 내륙, 전북 동부, 경북 내륙은 새벽부터 아침 사이 지표 부근의 기온이 영하로 떨어져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도 있겠다. 오늘 아침 전국 최저기온은 0~9도, 낮 최고기온은 12~19도로 예상된다.

오전 7시 현재 전국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5도, 인천 6도, 춘천 1도, 강릉 4도, 대전 4도, 대구 4도, 전주 5도, 광주 7도, 부산 7도, 울릉도.독도 9도, 제주 11도 등이며, 한 낮 최고기온은 서울 18도, 인천 15도, 춘천 19도, 강릉 15도, 대전 18도, 대구 17도, 전주 18도, 광주 19도, 부산 17도, 울릉도.독도 16도, 제주 16도 등이다.

지난 주말동안 이어졌던 봄비는 오늘 새벽까지 전남과 제주에 5㎜ 미만의 비를 뿌렸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공기의 질이 좋아 전 권역에서 '좋음'을 보이겠다.

주말동안 전국에 걸쳐 많은 양의 봄비가 내리면서 전국에 내려졌던 건조주의보와 건조특보는 모두 해제됐다. 다만 계절적인 요인으로 곳곳에 강풍이 부는 곳이 많겠다. 강풍특보가 발표된 경상권 동해안에는 이날 오전까지 바람이 시속 35~60㎞, 최대 순간풍속이 시속 70㎞ 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불겠고, 그 밖의 해안에도 바람이 시속 30~50㎞로 강하게 불겠다.

기상청은 한식이자 식목일인 오늘 곳곳에서 나무심기 등 다양한 행사가 있을 것으로 보여 산불 등 화재에방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와 남해, 제주 해상에 풍랑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내일까지 물결이 높게 일겠다. 특히 강원 동해안과 경상권 해안은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고 해안도로나 갯바위,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을수 있어 해안가 안전 사고와 시설물 관리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달라고 기상청은 당부했다.

해안별 바다 물결은 서해와 동해, 남해 앞바다에서 0.5~3.5m로 높게 일겠고, 먼바다의 파고는 서해 먼바다 3.5m, 동해와 남해 먼바다에서 최고 4m로 매우 높게 일 것으로 보여 해안가 연안이나 먼바다에서 조업을 하는 선박과 항해를 하는 선박들은 높은 파고에 주의해야 한다고 기상청이 밝혔다. 이어 기상청의 해상 날씨예보를 시간시간 참고해 달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