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정수장 위생관리 점검 결과 먹는 물 수질기준 적합 판정
울진군, 정수장 위생관리 점검 결과 먹는 물 수질기준 적합 판정
  • 강경호 기자
  • 승인 2021.04.09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진군 맑은물 사업소 전경 사진
울진군 맑은물 사업소 전경 사진

[중앙뉴스 강경호 기자]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지방상수도 수돗물 유충과 관련해 최근 정수장 위생관리 점검을 대구지방환경청과 합동으로 실시하였으며, 먹는 물 수질기준에 적합한 수돗물을 공급 중에 있음을 검증했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환경부 주관으로 전국에서 운영 중인 정수장을 대상으로 원수에서 정수까지 생산 공정별 유충서식 여부 및 유출가능성을 현장에서 조사하고 위생관리 상태를 확인했다. 

울진군 관내 정수장 4개소(울진‧근남‧평해‧온정)에 대하여 생산과정별로 수돗물을 미세 포집망을 이용하여 유충서식 여부를 육안으로 확인하고 여과지 상부에서 이물질을 조사한 결과 관리 상태가 안전한 것으로 확인됐다.

울진군에서는 정수장에서 생산되는 수돗물을 매달 53개 항목으로 나눠 수질검사를 실시하고, 배수지에서 공급하는 과정에서 중점관리지역 수도꼭지 11개소에 대해 11개 항목으로 수질검사를 하여 결과를 울진군 홈페이지에 게시하는 등 군민들의 신뢰를 얻고자 노력하고 있다. 

현재 울진군은 매월 시행하는 수질검사 결과 모두 수질검사 기준에 적합하여 안전한 수돗물을 공급하고 있다.

전찬걸 울진군수는 “곤충 유충들은 가정에서 배수구 등 습한 환경에서 서식하기 쉬우므로 끓는 물과 베이킹 소다로 배수구를 청소하는 등 수용가에서도 위생관리를 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